마마 돈크라이 20180421 고훈정 & 송용진

마마 돈크라이 20180421 고훈정 & 송용진


마성의 뮤지컬 마마돈크라이. 처음 캐스팅 발표가 난 후 저의 계획은 백작 고훈정 배우님 고정으로 한 후
프로페서V는 조형균 배우님과 송용진 배우님으로 해서 두번씩, 즉 4번만 봐야지... 였습니다만......

개막공연 커튼콜과 고훈정 배우님, 조형균 배우님 첫공 커튼콜을 본 후 홀린듯 티켓을 잡았네요. ^^

이날의 공연은 쫌 일찍 티켓을 잡아놓은거에요. 처음 계획에 따라서. ^^

뭔가 울망울망한 분위기의 훈백작

마지막 감정선에서 빠져나오지 못하신 듯

그러나 바로 전환

냉정하고 근엄한 백작으로 돌아갑니다.

조금씩 격해지는 감정표현이 시작되던 시점으로 기억해요. 
그리고 저는 이 날 공연을 본 후 또 홀린듯이 티켓을 추가로 잡았죠.
분명 관극을 하는데 왜 내 티켓은 줄지 않니... 뭐 이런......ㅎㅎㅎㅎ

오랜만의 무대라 배우님도 준비 진짜 어마무시하게 하고 그래서인가 찰떡 캐릭터라는 평가까지...

놓치는 공연이 아쉬울 정도로 엄청난 소화력을 보여주고 계신 고훈정 배우님

그리고 유쾌하게 노래하시는 송용진 배우님

또는 쏭이사님. 군더더기 없는 극 진행인데 많이 재미있어요. 
감정선 또한 과하지 않지만 꽉 찬 느낌...

무릎 슬라이딩으로 등장하신 훈백.
그러나 바지에......... ㅠㅠ

매일 등장 포즈를 달리 하시는데 그것도 연구를?
하는... 매우 멋진 등장이었죠.

안개 속 푸른 고훈정~ 언젠가 인스타에 포디콰 님들이 불러준 노래였는데
그 노래가 생각나는 장면.

살포시 백작님을 에스코트하는 프로페서V 송용진 배우님.

다정하고 신나게 노래하시는 두 배우님.

이후 카메라 집어치우고 ^^ 익룡놀이 하느라 사진 없어요.
커튼콜 때 모두들 촬영하느라고 환호를 마음껏 하지 못하는데 이 날은 배우님들에게 뭔가 죄짓는 기분이라.... ^^

그래서 퇴근길을 가봅니다.

이전 직업에 있을 때 무대 밑에서, 마이크 꺼지면 엉망 되는 사람들 많이 봤던 지라 퇴근길은 보지말자... 이랬거든요.

주차비도 좀.... ^^

근데 고훈정 배우님 퇴근길은 뭔가 차분하면서도 즐거운, 그리고 엄숙한? 분위기네요.

이날따라 배우님 예쁘게 예쁘게...

즐겁게 인사 나누가 바이바이~~

또 만나요, 훈백작님~

꽤 여러번 본 극인데 사진 포스팅 순서는 엉망일꺼에요.
마음 내키는 대로 생각나는대로 함 해보겠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동숭동 1-181 | 아트원씨어터 1관
도움말 Daum 지도

*깜장천사*

날고 싶은 깜장천사

    이미지 맵

    문화생활/공연 & 전시 다른 글

    댓글 4

    *

    *

    이전 글

    다음 글

    티스토리 툴바